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7년 이야기다. 얼마 안된거 같은데 벌써 3년이나 지났구나..

나는 재수를 해서 대학에 들어왔다. 하지만 만족할 수가 없었고.. 1학기를 마치고 휴학후에 삼수를 준비했었는데 그마저도 잘 되지 않았다. 어쩔 수 없이 복학을 하려고 했더니 1학년때 휴학을 하면 두 학기를 쉬어야만 한다고 했다. 그래서 복학을 못했다. OTL

절망했음.. OTL 2월부터 8월까지 학교를 안나가면 대체 뭘 한단 말인가..ㅠㅠ 그래서 온갖 고민을 하다가 결국 유학원에 찾아가게 되었다.

"어서오세요~ 어학연수 가시려구요?"
"네.. 다들 어디로 보통 가나요~"

이렇게 상담하는 누나와 나의 이야기는 시작되었고.. 필리핀부터 호주 미국 영국 등등 갈곳이 아주 많다면서 상세하게 설명을 해 주었다. 솔직히 필리핀에는 가고 싶지 않았고.. 호주 미국 영국을 놓고 생각을 하다가 결국 영국으로 가자~ 하고 결정해 버렸다. 그래서 내가 가게된 곳은 본머스(Bournemouth).


"언제쯤 가시려구 생각중이세요?"
"최대한 빨리요 -_-;;"
"ㅡ.ㅡ;; .....그럼 다음주 토요일 비행기로 가세요.."

이렇게 급 어학연수가 결정되어버렸다. 2학기에 복학해야되서 잡은 수업 기간은 20주 였다.
집에가서 완전 허둥지둥 준비했다. 영국 유학 카페에 가입하고, 그곳에서 준비물 등을 보고 챙기기 시작했다. 그리고 친한 친구들한테 사실을 말하고(다들 어이없어 했음..ㅋㅋ) 이별의 만찬을 얻어먹었다.


그렇게 출발일이 다가오고.. 카페를 통해 같은날 출국하는 사람들과 연락을 해서 공항에서 만나기로 했다. 같이가는 사람들이 있어서 조금 안심이 되었다.

새로운 세계로 떠난다는 기대와 함께 걱정과 불안이 교차하는 시간들이었다. 비행기에서 내리는 순간까지 이게 뭐하는 짓이지? 하는 생각을 떨쳐버리지 못했던 나의 어학연수에 대한 단편의 기억들을 조금씩 생각해내서 써볼까 한다. 오래되서 그런지 기억도 별로 안나구 사진도 많이 없어서 자세히는 못 쓰겠지만.. 더 잊어버리기 전에 ㅎㅎㅎㅎ

  1. BlogIcon KEN 2010.05.06 21:46

    그래서, 영국 어학연수는 잘 마치고 왔나요?
    ㅎㅎㅎ
    필리핀이 어학연수하기엔 괜찮다고 하던데, 필리핀 환경은 열악하지만.. ㅋㅋㅋ

    • BlogIcon ppsyg 2010.05.07 00:39 신고

      네 잘마치고 와서 잘 살고 있습니다ㅎㅎㅎㅎ 필리핀 너무 덥데요ㅠ

  2. BlogIcon 세바스찬 2010.05.06 21:59

    저도 1학년 1학기 마치고 휴학했던 오래전일들이 생각나네요
    한전,뷔페알바,평택안중간 고속도로 막노동을 시작해서 안해본게 없었는데..
    지금 생각해보니 소중한 자산으로 남아 있는것 같습니다.
    화이트님 글이 예전일들을 잠시나마 회상하게 해주네요^^
    앞으로 기대 할께요~

    • BlogIcon ppsyg 2010.05.07 00:40 신고

      때로는 옆길로도 가보고 돌아보기도 하는게 참 좋은 경험인거 같습니다ㅎㅎ

  3. BlogIcon Phoebe Chung 2010.05.06 23:15 신고

    우아~~ 계속 유학 이야기 연재 되는 건가요?
    재미날것 같아요.ㅎㅎㅎ
    저는 뉴질랜드 공부한다고 설래발 치고 갔다가 남편 만나 잘 먹고 잘 살고 있잖아요. 하하하...

    • BlogIcon ppsyg 2010.05.07 12:41 신고

      앗 그렇군요ㅋㅋㅋㅋㅋ 뉴질랜드에서 다시 홍콩으로 가셨나봐요ㅎㅎ 피비님도 참 평범하지 않은 삶을 사시는거 같아요 ㅎㅎ 근데 별로 쓸거가 없답니답ㅠ 시작만 거창하네요ㅠㅠ

  4. BlogIcon 신비한 데니 2010.05.07 06:09 신고

    멋져요홋~~
    저도 카페 가입해볼걸 그랫어요 ㅎㅎ

    • BlogIcon ppsyg 2010.05.07 08:14 신고

      데니님은 캐나다에서 아주아주 잘 하고 계시는거 같은데요ㅎㅎㅎ 너무 재밌어요 ~_~ㅋ

  5. BlogIcon 티런 2010.05.07 07:48 신고

    본머스 좀 생소한 도시인데... 이제 소식 들려주시는건가요^^~

    • BlogIcon ppsyg 2010.05.07 08:14 신고

      요즘 슬럼프가 왔나봐요...ㅎㅎ 삶이 무기력해져서ㅎㅎ
      자주 올리기가 쉽지 않네요~_~ㅎ

  6. BlogIcon 아바래기 2010.05.07 09:16 신고

    유학 에피소드가 연재되는 건가요? 은근 기대됩니다^^

    • BlogIcon ppsyg 2010.05.07 12:49 신고

      넵ㅎㅎ 조금 기다려 주세요~조만간 올리겠습니다!!ㅎ

  7. BlogIcon Deborah 2010.05.07 21:46 신고

    어학연수 잘못하면 타락의 길로 접어든다는 이야기도 들었네요. 목표만 잘 설정하시면 될것 같아요.

    • BlogIcon ppsyg 2010.05.07 22:41 신고

      그럼요.. 그런 문제가 있죠ㅎㅎ 전 이미 다녀와서 예전 기억을 떠올리면서 쓰는거랍니다ㅋ

  8. BlogIcon @파란연필@ 2010.05.07 22:12 신고

    오옷~~ 영국유학을 다녀오셨군요.....
    저두 유학 가고 싶어요... 한 10년만 젊었떠라면.... ㅠ.ㅠ

    • BlogIcon ppsyg 2010.05.07 22:42 신고

      유학 안가도 되겠더라구요ㅠㅠㅋ 다만 그 자유로움이 너무 좋았네요ㅎ

+ Recent posts